지르코니아 시술 후기 정리

52세 남성 후기

시술 준비 단계:

“지르코니아 크라운을 결정하기까지 많은 조사를 했습니다. 3군데 정도의 치과에서 상세한 설명을 듣고, 여러 견적을 비교한 끝에 신뢰할 수 있는 치과를 선택했습니다. 제가 선택한 병원은 마취와 치아 준비 과정이 걱정되었지만, 치과 의사의 자세한 설명이 마음을 놓게 했습니다.”

시술 중의 느낌:

“마취가 잘 되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시술 중에는 특별한 불편함이 없었고, 치과 의사의 능숙한 손길에 안심할 수 있었습니다. 생각보다 빨리 끝나서 다행이었습니다.”

시술 후 1주:

“처음 며칠은 약간의 민감함과 적응하는 데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하지만 곧 자연스러운 느낌이 되어 일상생활에 별다른 지장이 없었습니다. 씹는 느낌이나 외관 모두 만족스러웠습니다.”

시술 후 3주:

“이제는 완전히 새로운 치아처럼 느껴집니다. 음식을 씹는 것이 편안하고, 무엇보다 미소 지을 때 자신감이 생겼습니다. 주변 사람들도 자연스럽다고 말해주었습니다.”

시술 후 2달:

“2달 정도가 지나니까 지르코니아 크라운은 내 치아와 다름없다고 느껴졌고요. 정기적인 청결과 관리를 신경써서 그런지 큰 문제를 경험하지는 않았습니다. 이제는 이 크라운이 없었던 시절을 상상하기 어렵습니다. 선택에 매우 만족합니다.”

37세 여성 후기

시술 준비 단계:

“치아의 모양과 색이 마음에 들지 않아 지르코니아 크라운을 고려하게 되었습니다. 다양한 정보를 수집하고 상담을 거쳐 결정했습니다. 치과 의사는 친절하게 절차를 설명해 주었고, 그 덕분에 시술에 대한 두려움이 많이 줄었던 것 같습니다.”

시술 중의 느낌:

“마취 덕분에 통증은 거의 없었지만, 입을 오랜 시간 벌리고 있는 것이 조금 힘든정도? 그외에는 큰 어려움이 없이 마쳤습니다. 의사와 간호사가 상태를 잘 체크해주어서 큰 어려움 없이 시술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시술 후 1주:

“처음 몇 일은 치아에 약간의 압박감을 느꼈습니다. 어떠한 압박감이였냐 하면 입안에서 씹을 때 크라운이 씌워진 부분의 미세한 감각차이가 있었고, 온도에 조금 민감한 반응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금방 적응되었고, 온도 문제의 경우에는 점차 민감성이 감소했습니다. 이제는 아무렇지 않습니다. 매일 거울을 보며 변화된 모습에 만족하고 있습니다.”

시술 후 3주:

“3주가 지나면서 모든 불편함이 사라졌고, 완전히 자연스러운 느낌이 되었습니다. 식사나 대화에서도 전혀 불편함이 없어요. 외관도 매우 만족스럽습니다.”

시술 후 2달:

“지르코니아 크라운을 한 지 2달이 지났고, 이제는 전혀 신경 쓰지 않아도 됩니다. 정기적인 치과 검진과 함께 청결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치과에 방문했을 때는 크라운 상태를 확인하고, 적합성 (시간이 흐르면서 크라운이 치아에 잘 맞고 있는지에 대한 여부) 평가, 주변 잇몸상태를 점검, 플라그나 치석이 쌓여있는지에 대한 검사 등을 받았습니다. 친구들도 자연스럽다며 칭찬합니다. 결정에 매우 만족하며, 더 일찍 했어야 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