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 옆구리 통증 원인과 의심되는 병

왼쪽 옆구리 통증은 단순 근육통, 신경통, 내부에 있는 장기에 염증이 발생하여 통증이 오게되는 현상입니다. 이러한 통증이 없어지지 않고 지속적으로 나타난다면 점차적으로 건강에 무리가 가게되며, 몸에 이상신호가 잡히게 될 것입니다. 따라서 제대로 된 원인을 파악하고 대처하는 것이 필요한데요. 오늘은 왼쪽 옆구리 통증 원인과 대처방법을 살펴보겠습니다.

왼쪽 옆구리 통증이 올때의 스트레칭

왼쪽 옆구리 통증 증상

등이 굽어져 있는 상태로 계속 앉아 있거나 서있을 경우에도 왼쪽 갈비뼈 통증이 발생할 수가 있습니다. 갈비뼈가 눌러지다 보니 통증이 나타날 수 있는 것인데요. 평소 바른 자세를 취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겠습니다.

1. 요료 결석

요로결석으로 인하여 왼쪽 옆구리 통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요로계에 요석이 생성되어 소변의 흐름에 장애가 발생하게 되는 것인데, 이 때 통증을 동반할 수가 있는데요. 수신증, 신부전, 요로감염 등이 나타는 질환입니다. 심할 경우에는 구토, 복부팽만, 구역질 등이 표면적으로 나타나기도 합니다. 올바른 치료가 진행되지 않을 경우 급성 신부전이나 신장 손상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갑자기 소변에 거품이 많이 발생을 한다거나 혈뇨를 보는 경우라면 즉시 병원으로 가보는 것이 좋습니다.

2. 신부전증

신부전증의 의미는 콩팥기능이 제대로 되지 않아서 체내에 노폐물이 점차적으로 쌓이게 되는 것인데요. 콩팥이 많이 손상될 때까지 그래도 놔두게 되면 심할경우 사망에 까지 이르게 됩니다. 따라서 왼쪽 옆구리 통증 및 혈뇨 증상이 함께 보이는 경우가 나타난다면 콩팥에 이상이 있을 가능성을 염두해 두시고 병원을 방문해보아야 합니다.

3. 췌장염

췌장염을 앓고 있을 때도 왼쪽 옆구리 통증이 생길 수 있습니다. 췌장은 신체의 왼쪽 윗부분 소장 근처에 있는 분비선입니다. 음식 분해를 돕는 역할을 하는 부분인데요. 췌장에 염증이 생기는 췌장염의 경우 일반적인 통증 보다는 식사를 하고난 다음 심해지는 경우가 많아지고 규칙적인 통증이 아니라 불규칙적으로 통증이 오게 되는데요. 그래서 왼쪽 옆구리 통증과 함께 황달, 붉은 소변이 보인다면 췌장염을 의심 해야하고, 의사와 상담을 해보아야 합니다.

4. 비장비대

비장비대를 앓고 있을 때 왼쪽 옆구리 통증이 동반될 수 있습니다. 비장비대는 보통 혈액검사를 통해 발견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비장비대의 원인은 간염, 간질환, 백혈병 등으로 알려져 있는데, 비장이 전신의 혈액생성과 면역에 관여하는 곳이기 때문에 다양한 증상과 함께 왼쪽 옆구리 통증도 함께 오게 됩니다.

5. 소화장애

소화장애에 걸렸다면 소화기능 저하로 가스가 팽창하고 대장이 주변에 있는 장기들을 압박하기 때문에 왼쪽 옆구리 통증이 나타나게 됩니다.

6. 역류성식도염

역류성 식도염과 함께 담적으로 인한 통증이 드러나기도 합니다. 담적이 심해지면 역류성식도염으로도 발전할 수 있는 부분이기 때문에, 이 둘은 같은 종류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역류성 식도염의 경우도 역시 오른쪽 및 왼쪽 옆구리 통증 양쪽에 모두 나타날 수가 있습니다.

7. 게실염

장 외벽 쪽에 작은 혹 주머니를 게실이라고 하는데요. 이 게실에, 음식물이나 변과 같은 이물질이 안쪽에 껴서 염증을 일으키면 게실염이라고 합니다. 이 경우는 오한과 발열 등의 증상 그리고 왼쪽 옆구리 통증이 나타나게 됩니다.

왼쪽 옆구리 통증 운동법

① 옆구리 근력 운동: 양팔을 어깨 너비로 벌립니다. 그 다음 바로 서서 양손을 머리 위로 깍지 낀 뒤, 몸통을 오른쪽 혹은 왼쪽으로 기울이고 30초 동안 유지를 합니다. 반대쪽도 같은 방법으로 진행을 합니다.

② 옆구리 근육 풀기: 시선은 오른쪽을 향합니다. 오른쪽 골반이 오른쪽 겨드랑이와 가까워지게 하고요. 그 후 반대편 왼쪽 역시 같은 방법으로 반복하여 운동을 합니다.

③ 고양이 자세 운동: 양 손바닥을 바닥에 대고 엎드리세요. 그 후 머리를 숙이면서 등을 위로 말아 올리고 6~10초간 유지를 합니다. 그리고 머리를 뒤로 젖혀 복부를 늘이고 6~10초간 유지를 합니다.

④ 엎드려서 상체 들어올리는 운동 : 엎드린 자세에서 양팔의 힘으로 바닥을 밀듯 몸통을 뒤쪽으로 펴세요. 이 때 허리에 통증이 없는 범위에서 복부 근육이 늘어나는 느낌이 들 정도로 진행을 하면 됩니다.

⑤ 자세 교정 및 습관: 다리를 꼬고 장시간 앉아 있다거나, 옆으로 누운 자세는 피해야 하고요. 바른 자세를 유지하도록 노력이 필요합니다.

그 외 생활습관 및 기억해둘 내용

ㆍ손상 첫날과 통증이 심할 경우에는 냉찜질을 하고, 평소에는 따뜻하게 하면 좋습니다.

ㆍ통증이 있으면 즉시 안정을 취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ㆍ반복되는 작업 혹은 긴 시간 같은 자세를 취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ㆍ작업이나 활동 중간에 적절한 휴식을 해야 하고요,

ㆍ장시간 같은 자세로 계속 있었던 경우에는 스트레칭을 통하여 긴장을 풀어주어야 합니다.

ㆍ여가 활동, 휴식, 운동으로 면역력을 높이고 피로와 스트레스를 없애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ㆍ규칙적으로 영양을 골고루 섭취하고, 충분한 잠을 자줍니다.

ㆍ과식은 흉곽을 확장시켜 늑골의 통증을 유발할 수 있으니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ㆍ금연 및 금주는 필수입니다.

오늘은 왼쪽 옆구리 통증 증상과 필요한 운동방법에 대해, 그리고 그 외 기억해둘 내용 등에 대해 살펴보았습니다. 적당한 운동과 함께 올바른 생활습관을 몸에 습관화하여 건강한 생활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